미술관은 무엇을 연결하는가?
팬데믹 이후, 미술관
What Do Museums Connect?
Museums in a Post-pandemic World
9.14.–9.30.2021

이광석
Lee Kwang-Suk

서울과학기술대학교 디지털문화정책학과 부교수

이광석은 테크놀로지, 사회, 문화, 생태가 상호 교차하는 접점에 비판적 관심을 갖고 연구, 비평, 저술, 현장 활동을 해오고 있다. 미국 텍사스 오스틴 대학 라디오/텔레비전/영화학과에서 박사학위를 받고, 서울과학기술대학교 IT정책대학원 디지털문화정책 전공 부교수로 일한다. 현재 비판적 문화이론 저널 문화/과학 공동 편집인이다. 주요 연구 분야는 기술문화연구, 플랫폼, 커먼즈, 인류세, 노동과 알고리즘, 기술 생태정치학, 미디어·아트 행동주의 등에 걸쳐 있다. 지은 책으로는 포스트디지털(2021), 디지털의 배신(2020), 데이터 사회 미학(2017), 데이터 사회 비판(2017), 뉴아트 행동주의(2015), 사이방가르드(2010), 디지털 야만(2014), 옥상의 미학노트(2016) 등이 있고, 직접 기획하고 엮은 책들로 『불순한 테크놀로지』(2014), 현대 기술·미디어 철학의 갈래들(2016), 사물에 수작부리기(2018) 등이 있다.

Associate Professor of Digital & Cultural Policy Dept., Seoul National University of Science & Technology

Lee Kwang-Suk is a researcher, critic, journalist, and practitioner with a critical interest that aligns with the crossing of technology, society, culture, and ecology. He earned his Ph.D. in Radio-TV-Film at the University of Texas at Austin and is an associate professor in the Graduate School of Public Policy and Information Technology at Seoul National University of Science & Technology, Korea. He is also currently the co-editor of the critical cultural theory journal Culture/Science. Lee’s research areas include critical theories of technology, platform capitalism, the commons, Anthropocene, and tactical media. He is the author of several books including, Post Digital (2021), Against Techno-Fetishism (2020), Data Aesthetics in Society (2017), Rethinking the Datafied Society (2017), New Art Activism: The Cultural Politics in the Era of Post-media (2015), Cyvantgarde (2010), Digital Barbarism: Techno-glut, Big Data and Information Disaster (2014), and Aesthetic notes from the edge (2016). Lee has contributed numerous columns and essays related to technology and ‘the social’ to newspapers, magazines, and other publica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