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술관은 무엇을 연결하는가?
팬데믹 이후, 미술관
What Do Museums Connect?
Museums in a Post-pandemic World
9.14.–9.30.2021

레프 마노비치
Lev Manovich

뉴욕시립대학교 대학원 컴퓨터 과학 교수

레프 마노비치는 디지털 문화 이론 분야를 이끄는 전 세계적 이론가이자 시각문화 분석에 데이터 과학을 적용한 선구자다. 문화분석학(2020), AI 미학(2018), 소프트웨어문화 이론(2017), 인스타그램과 동시대 이미지(2017), 소프트웨어가 명령한다(2013), 소프트 시네마: 데이터베이스 항해(2005)등 15권에 이르는 책을 저술, 편집했다. 특히 뉴미디어의 언어(2001)는 “마셜 매클루언 이후 가장 시사적이며 광범위한 미디어 역사를 다루었다”고 평가받았다. ‘디자인의 미래를 실현하는 25인’(2013)과 ‘미래를 구현하는 흥미로운 50인’(2014)에 선정되기도 했다. 현재 뉴욕시립대학교(CUNY) 대학원의 교수로 재직 중이며, 뉴욕현대미술관(MoMA), 뉴욕 공공 도서관, 구글 등과 프로젝트를 진행한 문화분석연구소의 소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Professor of Computer Science at Graduate Center, City University of New York

Lev Manovich is one of the leading theorists of digital culture worldwide and a pioneer in the use of data science for the analysis of visual culture. Manovich is the author and editor of 15 books including Cultural Analytics (2020), AI Aesthetics (2018), The theories of Software Culture (2017), Instagram and Contemporary Image (2017), Software Takes Command (2013), Soft Cinema: Navigating the Database (2005) and The Language of New Media (2001) which was described as “the most suggestive and broad-ranging media history since Marshall McLuhan.” He was included in the list of “25 People Shaping the Future of Design” in 2013 and the list of “50 Most Interesting People Building the Future” in 2014. Manovich is a Presidential Professor at The Graduate Center, CUNY, and a Director of the Cultural Analytics Lab. The lab created projects for the Museum of Modern Art (NYC), New York Public Library, Google, and other organizations.